가정교회란?

가정교회(목장)은 그 안에서 예배, 교육, 사귐, 전도, 선교가 이루어지는 작은 교회이며,

서로의 삶을 나누며, 보고 배워 나가는 가족공동체 입니다.

목장은 3-4가정이 가족을 이루어 서로의 삶을 나누며, 보고 배워 나가는 가족 공동체 입니다.
목장은 가정집에서, 6-10명 정도가 매주 한 번씩 모여서, 한 가족으로 함께 밥을 먹고, 삶을 나누고

서로를 위해 기도하며 사귐을 나누는 공동체입니다.
이렇게 목장안에서 예배, 교육, 사귐, 전도, 선교가 이루어 지는 작은 교회라고 볼 수 있습니다.

 

목장을 인도하는 목자는 평신도 사역자로, 심방, 상담, 전도 등 목양에 필요한 역할을 감당합니다.
목자는 일주일의 삶 속에서 필요에 따라 목장 식구들을 섬기고,

자신이 맡은 공동체가 건강하게 자라도록 기도하며 돌보는 평신도 목회자입니다.
반면에 목사(담임)는 목사로서의 본연의 일인 기도와 말씀 선포,
그리고 평신도를 훈련시키고, 교회를 이끄는 일을 하고, 평신도들이 각 목장의 목양을 담당하도록 돕습니다.

 

일주일의 삶 속에서 목장 식구를 위해 기도하며 섬기고 같이 고민하면서,
목자는 담임목사의 마음을 품게 되고, 담임목사의 사역을 이해하며 함께 사역하는 동역자가 됩니다.

또한 솔직한 나눔을 통해서 치유가 일어나고, 함께 기도하는 가운데 경험하는
구체적인 기도응답들을 통해, 하나나님을 모르던 목장 식구들은 하나님을 경험하게 되고,
서로 섬기고 사랑을 주고 받으며 생기는 인격과 성품의 변화를 통해서 자연스럽게 전도가 이루어 집니다.

 

이러한 목적으로 아래는 <국제가정교회사역원>에서 정의한 가정교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