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평이 아니라 감사입니다. > 주일설교

본문 바로가기

주일설교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갈릴리선교교회
댓글 0건 조회 238회 작성일 23-11-19 14:16

본문



불평이 아니라 감사입니다.

민수기 11장 1-9절 한천영 목사 2023-11-19

1 주님께서 들으시는 앞에서 백성들이 심하게 불평을 하였다. 주님께서 듣고 진노하시어, 그들 가운데 불을 놓아 진 언저리를 살라 버리셨다.

2 백성이 모세에게 부르짖었다. 모세가 주님께 기도드리니 불이 꺼졌다.

3 그래서 사람들은 그 곳 이름을 다베라라고 불렀다. 주님의 불이 그들 가운데서 타올랐기 때문이다.

4 이스라엘 자손 가운데 섞여 살던 무리들이 먹을 것 때문에 탐욕을 품으니, 이스라엘 자손들도 또다시 울며 불평하였다. "누가 우리에게 고기를 먹여 줄까?

5 이집트에서 생선을 공짜로 먹던 것이 기억에 생생한데, 그 밖에도 오이와 수박과 부추와 파와 마늘이 눈에 선한데,

6 이제 우리 눈에 보이는 것이라고는 이 만나밖에 없으니, 입맛마저 떨어졌다."

7 만나의 모양은 깟 씨와 같고, 그 빛깔은 브돌라와 같았다.

8 백성이 두루 다니면서 그것을 거두어다가, 맷돌에 갈거나 절구에 찧고, 냄비에 구워 과자를 만들었다. 그 맛은 기름에 반죽하여 만든 과자 맛과 같았다.

9 밤이 되어 진에 이슬이 내릴 때면, 만나도 그 위에 내리곤 하였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